이름 관리자 이메일 eco367@paran.com
작성일 2012-04-10 조회수 1119
파일첨부
제목
[KBS TV 뉴스] 절반값 쇼핑 이렇게
절반값 쇼핑 이렇게

[KBS TV  뉴스]

⊙앵커: 견미리의 여성파워입니다.
절약한다고 꼭 필요한 것을 쓰지 않고 살 수는 없는 법이죠?
다양한 구매패턴으로 알뜰하고 지혜로운 쇼핑을 하는 젊은 여성들을 만나봤습니다.

⊙이미옥(서울시 중계동): 경기가 많이 안 좋아졌잖아요.
여성분들이 여러 가지 정보를 입수를 해서...
품질도 좋고 가격만 저렴하다면 충분히 주위에 찾아볼 수가 많이 있잖아요.
그래서 저희 매장을 많이 찾아주시는 것 같아요.

⊙기자: 서울 중계동에 사는 주부 이미옥 씨는 물건 사기 전에 반드시 인터넷 사이트를 검색합니다.
웬만한 수준의 할인에는 눈도 돌리지 않습니다.
미옥 씨는 좋은 품질의 물건을 반가격에 구입하겠다는 50%쇼핑족입니다.

⊙이미옥(서울시 중계동): 여보세요, 안녕하세요.
욕실 시공 좀 하려고 하는데요.

⊙기자: 그런 미옥 씨가 이번에 선택한 것은 파격할인 욕실 리모델링 업체입니다.

오랫동안 사용해 물때와 곰팡이가 핀 욕실을 바꿀 업체를 찾기 위해 일주일간 인터넷 가격사이트를 검색했습니다.
미옥 씨가 시공을 의뢰한 이 업체는 낡은 타일을 새것처럼 감쪽같이 가꿔주는 타일재생기법을 이용해 공사기간과 가격을 파격적으로 줄였습니다.
미옥 씨가 쇼핑을 다녀온 3시간이 공사에 걸린 시간 전부입니다.
틈새에 낀 물때를 깨끗이 닦아내고 다시는 곰팡이가 끼지 않는 새 타일로 코팅한 전체 공사의 비용은 23만원입니다.

⊙이미옥(서울시 중계동): 욕실이 너무 지저분해서 욕실 시공을 한번 받아보려고 했더니 보통 금액이 2, 300만원 이렇더라고요.
그래서 좀더 저렴한 곳은 없을까 해서 인터넷으로 알아봤더니 2, 30만원대에 더 싸게 할 수 있어서 이렇게 했는데 너무 제 마음에 들고요.
보다 싼 가격에 꼭 필요한 서비스는 받겠다는 지혜로운 소비패턴이 불황시대를 넘는 여성의 선택으로 등장하고 있습니다.

견미리의 여성파워입니다.
이전글 SBS 뉴스와 생활경제
다음글 여보, 유행 덜 타는 사업 뭐 없을까.중앙일보 '그린 창업'이 딱이라던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