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름 관리자 이메일 eco37@paran.com
작성일 2013-07-06 조회수 4145
파일첨부 96.jpg
제목
[후기] 힘써서 우울증도 없어지고요..깨끗해진 우리집 화장실 공개해요 :)
요즘.. 애들도 커가면서 점점 엄마품을 떠나고...
우울증이라도 걸렸는지 자꾸 기분이 다운되고 축축 쳐지더라구요.

집에만 있으니까 심심하기도하고..

주부우울증이 이런건가 싶었어요.

기분이 너무 우울해서 기분전환이나 할 겸 머리자르고요

집안 대청소를 했어요.

그러다보니 눈에 계속 거슬리는 화장실 곰팡이들 ㅜㅜ

이건 뭐 바곰싹 락스 다해봐도 타일사이에 낀 곰팡이가 어떻게 안되데요..



요즘에 셀프로 줄눈칠같은거 많이 하시는거같아서 저도 한번 해봤어요. ^^




생각보다 어렵진 않더라구요. 과정을 설명드리자면

1. 바이오비엠 가루로 욕실바닥, 수도꼭지 등 깨끗하게 청소. (이건 내 전문!)

2. 바이오비엠 가루로 어느정도 깨끗해진 화장실이 마르면 그 위에 코팅제 반죽해서 붓으로 칠.

3. 마르고 한번 더 칠.

4. 완전히 말리면 끝.



제작년엔가.. 무슨 통에 들어있는 타일줄눈으로 베란다 칠하다가 망쳤거든요.ㅜㅜ

이번에는 레테 회원분한테 얻은 욕실코팅제 정보로 거기서 사서 반죽해서 붓으로 칠했어요.

그림그리는거 같고 나름 재밌었어요. ^^

내몸 받쳐 키운 아이들은 나를 배신해도 정성을 다해 리모델링한 화장실은 나를 배신하진 않겠죠..?



학원 끝나고 밤늦게 돌아온 아이들이 엄마 최고라고 정말 예쁘고 깨끗하게 잘 했다고 말해주대요..^^

이제야 아이들이 나를 인정해 주는 구나...
하고 내가 봐도 내가 정말 대견스럽다는 생각이 들었어요.

이걸 내가 직접 내손으로 했다니 정말 내가 자랑스러웠어요..

심심해서 시간이나 떼울겸 회원님들 보고 따라 한건데.. 전문가가 한 것처럼 정말 깨끗해져서요.

덕분에 남편과 아이들로부터 나의 존재감을 알리는 것 같아 너무 기분 좋았어요.

이전글 [후기] 비엠가루로 구두닦듯이 쓱쓱 곰팡이 번진 욕실 광내기 했습니다.
다음글 [후기] 친정집에 셀프로 줄눈코팅 해드렸네요.